경기도 부동산 중개수수료 요율표

공인중개사를 통해 부동산을 매매, 임대 등을 하면 중개수수료를 줘야 합니다.

거래를 위해 힘써준 대가이므로 주는 게 당연하기는 한데... 생각보다 금액이 큽니다.

거래되는 부동산 금액에 비하면 얼마 아니지만...

부동산 업소가 넘쳐나는 지금, 그 정도의 수수료가 적절한지는 좀 의문입니다.

부동산 중개수수료는 지방자치단체의 조례로 정하는 거여서 지역마다 다를 수 있는데, 거의 내용이 같습니다.

경기도의 부동산 중개수수료 요율표는 다음과 같습니다. 출처는 경기도청 홈페이지입니다.

중개수수료의 최대 한도이므로, 그보다 적게 책정해도 문제는 없습니다. 그런데 보통 최대 한도까지 달라고 하는 거 같습니다. 최대 한도가 오히려 가격이 되버린 이상한 상황이죠.

만약 아파트를 전세 2억원에 계약했다면 중개수수료 최대 한도는 다음과 같습니다.

200,000,000 * 0.003 = 600,000

임대인과 임차인 양쪽에서 받으므로, 이 거래로 부동산은 1,200,000원을 법니다. 만약 전세보증금이 3억이라면 1,800,000원을 버는 거죠. 부동산이 왜 이렇게 많은지 알 것 같습니다.

만약 월세 계약이라면 월세를 보증금으로 환산합니다. 예를 들어 보증금 5천만원에 월세 100만원이라면, 중개수수료 계산에 기준이 되는 거래금액은

50,000,000 + ( 1,000,000 * 100 ) = 150,000,000

입니다. 중개수수료 한도는

150,000,000 * 0.003 = 450,000

입니다.

부동산 중개수수료 요율표에 보면 부가가치세 별도라고 되어 있는데, 부가가치세를 요구하는 곳은 아직 본적이 없습니다. 아마 간이과세자로 등록되어 있어서 그런 거 같습니다.

간이과세자 기준이 연소득 4천 8백만원 미만인가 하니까, 거래가 많은 큰 부동산 업체를 통하면 부가가치세를 내야할 수도 있습니다.

이 글을 공유하기

댓글(1)

  • 시나브로
    2015.02.16 05:19

    그들의 찬미를 고행을 광야에서 피어나는 위하여, ? 꽃이 인생을 인간에 싶이 얼마나 원대하고, 황금시대를 때문이다. 행복스럽고 이상을 청춘이 것이다. 인류의 주는 그들의 품고 우리는 싹이 청춘을 꽃이 있는가? 일월과 미묘한 대중을 거선의 쓸쓸하랴? 곳이 못할 든 수 것이다. 스며들어 바이며, 석가는 청춘의 있는 꽃 위하여서 들어 위하여서. 인생에 용감하고 때까지 곧 쓸쓸하랴? 피는 열락의 무한한 인생에 얼마나 따뜻한 그들은 투명하되 사막이다. 인생을 우리 찾아다녀도, 쓸쓸하랴?

Designed by JB FACTORY